최근 포토로그


O15B를 추억하며

나는 가끔 가다 90년대를 회고하는 방송들을 볼 때마다 놀라는게, 어떻게 015B를 빼 놓고 90년대를 이야기 할 수 있는지 모르겠다.

내 개인적인 얘기라고 해 버리면 할 말은 없지만, 90년대 최고의 뮤지션은 공일오비가 아닐까 한다.. 

사춘기 때 좋아했던 노래가 평생을 가겠지만, 내 젊은 시절에 공일오비의 노래를 들을 수 있어서 얼마나 행운이었는지 모른다.

그들의 새 앨범이 나올 때 마다, 은근히 설레였고.... 그들의 음악은 대부분 나를 만족시켰다.

나도 한 때는 작곡가가 되는게 꿈인 적이 있엇는데, 그건 아마도 공일오비(정석원)의 영향이 컸을 것이다.

지금은 해체되고, 많이 잊혀졌지만... 아마 친구들을 만나서 노래방에 간다면, 제일 많이 부르는 노래가 그들의 노래일 것이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